본문 바로가기

팝업레이어 알림



회원로그인

 > 프레스룸

아버지 나라 한국 찾아오는 러시아 으뜸 음유시인

페이지 정보

뿌쉬낀하우스 작성일13-10-23 10:46 조회2,023회 댓글0건

본문

아버지 나라 한국 찾아오는 러시아 으뜸 음유시인
 
 “난 방랑자, 예를 들어/ 난 고행자, 예를 들어/ 난 추구자, 예를 들어, 또 시쟁이/ 그리고 결국/ 난 노래꾼/ 노래하네, 평생을!/ 난 몰라, 친구들/ 나 뭘 노래하는지/ 이 나라에 무슨 도움 되는지/ 따져서 말하자면/ 난 일종의 건달패/ 주위에서 말하길/ …”(투리스트)

 러시아인들이 사랑하는 바르드 음악(음유시)의 최고봉 율리 김(69). 한국인 아버지와 러시아인 어머니를 둔 그는 옛 소련 스탈린 체제의 억압 속에서 그의 노래 ‘투리스트’처럼, ‘어릿광대’처럼 자유를 노래한 시인이다. 그 암울했던 시절 그는 유쾌하고 위트와 유머 넘치는 시와 노래로 자유와 희망을 역설적으로 노래했고, 금지된 시와 노래는 입과 입으로 전해지며 차갑게 얼어붙은 러시아인들의 가슴을 남몰래 녹여주었다. 그가 낯선 아버지의 나라를 찾는다.
오는 29일과 30일 저녁 7시30분에 각각 세종문화회관 컨벤션 센터와 건국대 새천년 홀에서 열리는 ‘율리 김, 자유를 노래하다’는 죽기 전에 아버지의 고향을 밟아보고 싶다는 70살 노 시인의 염원이 담긴 공연이다.

 “스탈린 테러가 나와 누나 알리나 김(의학박사)의 한국 뿌리를 빼앗았습니다. 저는 한 인생 늦었지만 드디어 아버지의 고향으로 가게 되었습니다. 저는 러시아 문화와 러시아 전통 환경에서 컸고, 한국어를 한마디도 못하지만 그래도 여러분의 친척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는 최근 <한겨레>와의 이메일 인터뷰에서 “말로만 듣던 아버지의 고향을 꼭 방문하고 싶었다”면서 “저의 아버지 김철산은 1904년 조선 길도라는 곳에서 태어났으며, 한국에 사는 친척은 잘 모른다”고 밝혔다. 1908년부터 연해주에 살다가 1931년부터 모스크바에서 신문 기자로 활동했던 그의 아버지 김철산은 1937년에 ‘일본 간첩’이라는 누명을 쓰고 1938년에 총살당했으며 1956년에 복권됐다. 또 교사였던 어머니 니나 프세스바트스카야 역시 ‘간첩의 아내’라는 이유로 1938년에 체포돼 5년간 강제수용소 생활과 3년간 유형 생활을 겪어야 했다. 따라서 어린 시절을 모스크바에 있는 친척집에서 러시아인으로 키워졌던 그에게 시와 음악은 일찍부터 유일한 위안거리였다.

 10살 때부터 시를 썼던 그는 1954년 모스크바 사범대학에 들어간 뒤 선배시인 비즈보르의 노래를 듣고 반해 재미삼아 노래를 만들어본 걸 기화로 음유시인의 길에 들어섰다.

기사 전문 보기 GO
 
한겨레 2005-10-13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43건 10 페이지
<<
전체
프레스룸 목록
  • 한국계 율리 김, 첫 고국 나들이  
  • 뿌쉬낀하우스   2013-10-23 10:54:58   1844회  첨부파일     
  • 한국계 율리 김, 첫 고국 나들이    "잊어버려, 걱정일랑/노래해-모든 것이 지나가게/노래만 해!…"(율리 김의 '오이, 얼마나 좋아!'중) 프랑스에 샹송, 이탈리아에 칸초네가 있다면 러시아엔 바르드 음악이 있다. 자신의 시에 곡을 붙이…
  • 러 ‘4대 음유시인’ 율리 김 서울 온다  
  • 뿌쉬낀하우스   2013-10-23 10:51:40   1794회  첨부파일     
  • 러 ‘4대 음유시인’ 율리 김 서울 온다    현대 러시아의 4대 음유시인 중 유일하게 생존해 있는 율리 김(69)이 내달말 서울에 온다. 아버지가 ‘고려인’이었던 그의 방한은 이번이 처음으로 시선집, CD발간에 맞춰 내달 29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 아버지 나라 한국 찾아오는 러시아 으뜸 음유시인  
  • 뿌쉬낀하우스   2013-10-23 10:46:21   2024회  첨부파일     
  • 아버지 나라 한국 찾아오는 러시아 으뜸 음유시인    “난 방랑자, 예를 들어/ 난 고행자, 예를 들어/ 난 추구자, 예를 들어, 또 시쟁이/ 그리고 결국/ 난 노래꾼/ 노래하네, 평생을!/ 난 몰라, 친구들/ 나 뭘 노래하는지/ 이 나라에 무슨 …
  • 러 음유시 거장 율리 김 첫 내한공연  
  • 뿌쉬낀하우스   2013-10-23 10:40:10   2068회  첨부파일     
  • 러 음유시 거장 율리 김 첫 내한공연    26일 서울 중구 장충동의 한 카페에서 만난 한국인 2세 러시아 바르드 가수 율리 김 씨는 “한 달 전에 얻은 손자에게도 한국인의 피가 8분의 1만큼 흐르고 있다”며 웃었다.    …
  • 러시아 민중예술 노래로 만난다  
  • 뿌쉬낀하우스   2013-10-23 10:31:04   2109회  첨부파일     
  • 러시아 민중예술 노래로 만난다    자유를 노래하는 시인 율리김을 만난다. 진행자를 황수경 아나운서로 교체한 KBS 1TV '낭독의 발견'이 한국계 러시아 음유시인인 율리김을 소개한다. 오는 9일 오후 11시40분에 방송되는 이번 프로그램…
  • 한국계 러시아 음유시인 율리김  
  • 뿌쉬낀하우스   2013-10-23 10:22:16   1887회  첨부파일     
  • 한국계 러시아 음유시인 율리김    프랑스에 샹송, 이탈리아에 칸초네가 있다면 러시아에는 바르드 음악(음유시)이 있다. 바르드 음악은 통기타 반주에 맞춰 직접 지은 시와 가락을 노래하며 저항정신을 표출한 음악장르로 스탈린 독재에서 갓 벗어난 러시아…
  • 러시아 4대음유시인 한국계 율리 김 서울에  
  • 뿌쉬낀하우스   2013-10-23 10:19:25   2033회  첨부파일     
  • 러시아 4대음유시인 한국계 율리 김 서울에    러시아 바르드음악(음유시)은 1950년대 후반 스탈린 체제에 항거하기 위해 대학생들을 중심으로 등장한 지식인 문화운동이다. 자작시에 선율을 얹어 노래하던 중세 유럽의 음유시인에 기원을 둔 바르드는 언…
  • 러시아 음유시인 한국계 율리 김 내한공연  
  • 뿌쉬낀하우스   2013-10-23 10:07:12   1883회  첨부파일     
  • 러시아 음유시인 한국계 율리 김 내한공연    러시아 바르드 음악(음유시)의 대표적 인물로 꼽히는 한국인 2세 율리 김(69)이 29-30일 오후 7시 30분 세종문화회관 컨벤션센터와 건국대 새천년홀에서 잇따라 공연한다.  러시아 바르…
게시물 검색

그누보드5

Head Office

서울특별시 중구 동호로 15길 8, 리오베빌딩 3층

02-2237-9387

02-2238-9388

pushkindom@pushkinhouse.co.kr

내선번호

교육센터 1 출강센터 2 출판센터 3
통번역센터 4 문화센터 5 기타 0

담당이메일

교육센터 pushkindom@pushkinhouse.co.kr
출판센터 book@pushkinhouse.co.kr
문화센터 culture@pushkinhouse.co.kr
국제협력 inter@pushkinhouse.co.kr
©2017 PUSHKINHOUSE.CO.KR ALL RIGHTS RESERVED. 회사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교육센터 출판센터 문화센터 토르플센터 온라인센터